유치원 50m 옆 마사지 업소..."성행위 안하면 영업 가능"

관리자 | 2019.08.02 12:54 | 조회 1305

유치원 50m 옆 마사지 업소..."성행위 안하면 영업 가능"


유치원에서 불과 50미터 가량 떨어진 곳에서 마사지 업소를 운영했더라도 성매매를 알선한 게 아니라면 처벌할 수 없다는 법원 판단이 나왔다.

인천지법 형사13부(재판장 이아영)는 교육환경 보호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기소된 마사지 업소 업주 A씨(56)에게 무죄를 선고했다고 1일 발표했다.


A씨는 지난해 7∼8월 인천시 한 유치원 인근에서 밀실 5개와 샤워실 1개 등을 갖춘 마사지 업소를 운영한 혐의로 기소됐다.

이 마사지 업소는 유치원으로부터 49m가량 떨어진 교육환경 보호구역 안에 위치했다. 관련법에 따르면 학생들의 교육환경을 보호하기 위해 학교 출입문으로부터 직선거리로 50m까지는 절대 보호구역, 학교 경계선으로부터 직선거리로 200m까지는 상대 보호구역으로 지정돼 있다. 이 구역 내에서는 청소년의 출입이나 고용이 금지된 시설을 운영할 수 없다.

검찰은 해당 마사지 업소에서 성행위나 유사 성행위가 이뤄질 우려가 있다며 A씨를 재판에 넘겼다.

A씨는 재판에서 "손님들에게 건전한 마사지 서비스만 제공했다"며 "부적절한 성행위는 없었다"고 했다.

재판부는 "A씨의 공소사실을 유죄로 판단하려면 해당 마사지 업소가 여성가족부 고시로 정해진 영업 형태에 해당해야 한다"며 "예를 들어 키스방, 유리방, 성인 PC방, 인형체험방, 휴게텔 등이 이에 포함된다"고 했다.

이어 "단순하게 신체 접촉이 예상되는 마사지를 제공한 사실만으로 이런 영업 형태에 해당한다고 보기에는 부족하다"며 "예를 든 영업과 같은 정도로 성행위나 유사 성행위가 이뤄질 우려가 있다고 판단할 수 있어야 한다"고 했다.

재판부는 "A씨의 업소 마사지실에는 개별 출입문이 설치돼 있었고 밖에서 안을 쉽게 볼 수 없는 구조였지만 이를 근거로 성행위 등이 이뤄질 우려가 있다고 보긴 어렵다"고 했다.

이어 "A씨의 업소가 성매매알선 등으로 단속 대상이 된 적도 있지만, 검찰은 A씨와 그의 딸에 대해 증거 불충분을 이유로 혐의없음 처분을 했다"며 "검사가 제출한 증거만으로 공소사실이 충분하게 증명됐다고 볼 수 없다"고 무죄를 선고했다.


http://news.chosun.com/site/data/html_dir/2019/08/01/2019080101283.html?utm_source=daum&utm_medium=original&utm_campaign=news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130개(1/4페이지)
본회소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공지 [사기꾼 공지] 관리자 227 2022.06.15 12:09
공지 사회적 거리두기 조정방안 세부사항 사진 첨부파일 관리자 255 2022.02.18 14:37
공지 에어바스 공기살균제 무상보급 사진 첨부파일 관리자 230 2022.02.10 11:59
공지 사회적 거리두기 발표안 관리자 2174 2021.12.16 12:35
공지 근로계약서 관리자 728 2021.09.15 12:54
공지 정회원혜택 관리자 628 2021.09.15 12:36
공지 하계휴가 기간 공지> 관리자 3064 2021.07.26 12:09
공지 선거인단 공지글 사진 첨부파일 관리자 1663 2021.07.14 15:11
공지 코로나 4단계 긴급 공지> 관리자 2015 2021.07.12 12:20
공지 코로나 4단계 긴급 공지> 관리자 1941 2021.07.09 12:26
공지 4차 재난지원금 첨부파일 관리자 1042 2021.03.29 13:35
공지 소상공인 버팀목자금 신청하기 관리자 1274 2021.01.11 11:34
공지 공지> 관리자 901 2021.01.06 15:48
공지 사기꾼관련> 공지 관리자 1143 2020.12.28 14:05
공지 코로나 소상공인에 3차 지원금 신청건 첨부파일 관리자 919 2020.12.28 12:11
공지 건물주 회장님께 공지글> 사진 첨부파일 관리자 2295 2020.12.15 12:42
공지 코로나19 2.5단계 긴급공지> 관리자 1453 2020.12.07 13:37
공지 소상공인 새희망자금 신청 관리자 2064 2020.09.29 11:35
공지 [단독] 비시각장애인 안마 첫 무죄 판결…"위헌 소지" 관리자 1246 2020.09.23 11:38
공지 보건복지부> 공지 관리자 1094 2020.05.04 14:40
공지 마사지 국민청원 관리자 1402 2020.04.27 13:02
공지 마스크 비접촉 체온계 공동구매 사진 첨부파일 관리자 1600 2020.04.24 11:51
공지 마스크 공동구매 첨부파일 관리자 1816 2020.03.13 12:45
공지 코로나19> 공지 관리자 882 2020.02.24 13:59
공지 회원님 코로나 바이러스 관련 공지> 관리자 893 2020.02.10 12:54
공지 회원님들께 공지> 관리자 937 2020.02.03 15:26
공지 관리사 선생님들께 공지> 관리자 1201 2020.02.03 15:03
공지 보건복지부, 무자격 불법 마사지업소 집중 단속한다. 사진 첨부파일 관리자 4541 2019.08.29 11:26
공지 "장애인 생존권 보장" vs. "직업의 자유 침해"… 시각장애인 안마업 관리자 2090 2019.08.13 10:48
>> 유치원 50m 옆 마사지 업소..."성행위 안하면 영업 가능" 관리자 1306 2019.08.02 12:54
공지 법무부 단속 사진 첨부파일 관리자 1718 2019.04.04 13:31
공지 특별 단속 긴급 대처 방안 관리자 3180 2019.02.21 15:17
공지 법무·경찰, 유흥·마사지업소 특별단속…"불법체류·풍속저해" 기사건 사진 관리자 1998 2019.01.23 11:59
공지 외국인 불법취업 유흥 마사지 업소 특별단속 기사건 관리자 4380 2019.01.21 14:42
공지 단속 대처방안 관리자 2292 2018.07.23 16:06
공지 보건복지부,무자격 불법 마사지업소 집중단속한다. 관리자 2325 2017.11.10 14:22
공지 한마총 긴급회의 관리자 2080 2017.10.23 11:43
공지 단속 긴급 대처방안 관리자 5057 2017.09.11 13:07
공지 중국의 무차별적 사드보복 조치 중단촉구를 위한 공동기자회견 사진 첨부파일 관리자 1352 2017.03.15 13:16
공지 간판(상호) 개선 건 관리자 2078 2016.10.24 13:08
공지 정책건의서 관리자 2154 2016.08.18 16:33
공지 <단속에 관한 회원 공지> 사진 첨부파일 관리자 3509 2016.08.09 16:01
공지 보건복지부 단속에 관한 문제 관리자 2110 2016.06.27 14:05
공지 ■마사지합법화 촉구 총결의대회참가안내 사진 첨부파일 관리자 2677 2014.11.12 13:09
공지 대법원, 피부미용사 안마행위 무죄 판결1심 유죄 인정돼 벌금 200만원 관리자 3782 2014.07.24 14:27
공지 국회의원님께 보내는 마사지현실태관련보고 관리자 2916 2014.02.13 14:51
공지 공지)외국의 마사지와 국내마사지 현실태에 따른 대처방안 관리자 3130 2013.10.10 12:57
공지 정부국무회의 발표(일자리로드맵) 마사지치료사,대체치료사 미래직업발굴 관리자 2480 2013.06.14 12:20
공지 의료법82조1항에.단속되여.법원에서재판중.회원님의.의견진술은.이렇게하면어 관리자 5061 2012.04.19 23:12
공지 전국회원님들께 알립니다. 관리자 4330 2012.04.13 22:23
80 한마총 하계 휴가 공지> 관리자 35 2022.07.25 13:16
79 회원님 공지> 관리자 1131 2022.06.14 12:33
78 방역지원금 내용으로 사기문자 극성 관리자 141 2022.02.28 12:17
77 국민 평생 직업능력 개발법 일부 개정 법률안 사진 첨부파일 관리자 124 2022.02.22 12:52
76 사기꾼 긴급 공지 사진 첨부파일 관리자 2099 2021.09.16 11:28
75 구인광고 공지글> 관리자 388 2021.08.24 11:50
74 관리사님 공지 관리자 3338 2021.08.23 11:44
73 경찰 사칭 사기꾼 공지 관리자 1482 2021.07.08 12:33
72 사기꾼 공지> 관리자 332 2021.06.28 11:05
71 사기꾼 공지 관리자 1518 2021.06.25 13:42
70 긴급공지> 뱅킹 사기단 관리자 1481 2021.06.17 13:30
69 3차 재난지원금 '카톡' 상담은 안해…"스미싱 주의" 관리자 520 2021.01.13 11:51
68 '건전' 안마원이라더니...24시간 성매매에 방역 사각지대 사진 관리자 729 2021.01.11 11:43
67 공지> 관리자 434 2020.12.22 15:13
66 정책건의서 제출 사진 관리자 453 2020.10.27 13:49
65 사업주님> 공지 관리자 505 2020.09.15 15:38
64 공지> 관리자 422 2020.09.11 14:08
63 관리사 선생님 공지> 관리자 668 2020.05.26 14:55
62 모바일 스마트폰 교육과정 사진 첨부파일 관리자 862 2020.05.15 14:55
61 한마총 가입 등록절차 관리자 639 2020.04.29 15:14